킹메이커 > 영화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주간 베스트 이슈&펀

킹메이커

본문

영상정보

장르 : 드라마 외국
개봉일 : 2012.04.19
관객수 : 4 만명
출연진 : 라이언 고슬링. 조지 클루니
평점 : 7.0

영상링크

줄거리

승리를 위한 그들의 위험한 거래!

잘생긴 외모에 안정된 가정을 가진 주지사 ‘마이크 모리스’(조지 클루니 扮)는 완벽한 ‘민주당 차기 대선후보’로 손꼽히며 대선 후보 경선에서 승승장구하고 있다. 모리스 주지사는 ‘대선후보 경선’ 경쟁 후보인 ‘풀먼’과 접전을 벌이던 중, 선거 캠프 홍보관 ‘스티븐’(라이언 고슬링 扮)의 과감한 전략 덕분에 높은 지지율을 얻는다. 자신을 위해 모든 것을 해 줄 수 있는 선거 캠프 본부장 ‘폴 자라’(필립 세이모어 호프만 扮)와 타고난 전략가 ‘스티븐 마이어스’ 덕분에 ‘마이크 모리스’ 주지사는 미국의 차기 대통령으로 입지를 굳혀간다. 
 이번 경선을 통해 명실공히 ‘킹메이커’로 떠오른 ‘스티븐’은 같은 선거 캠프에서 일하는 매력적인 인턴 ‘몰리’(에반 레이첼 우드 扮)의 유혹에 깊은 관계를 맺게 되고, 어느 날 ‘몰리’와 함께 밤을 보내던 중 우연히 그녀에게 걸려온 ‘모리스’ 주지사의 전화를 받는다. 한편, 그의 능력을 눈 여겨 보고 있던 상대 후보 진영의 본부장 ‘톰 더피’(폴 지아마티 扮)가 은밀히 접근해 오고, 타임지의 베테랑 정치부 기자 ‘아이다’(마리사 토메이 扮)는 그 둘의 만남을 빌미로 ‘스티븐’의 목을 죄어 오기 시작한다. 
 자신이 믿고 따르던 완벽한 대통령 후보의 치명적인 비밀을 알게 된 후 절체절명의 위기에 빠져버린 ‘스티븐’, 그의 선택은?

전문가평

정치판에서 신념과 진정성을 찾는 것은 순진한 일이다. 싸움판, 도박판, 난장판보다 더한 그곳을 움직이는 것은 권력에 대한 의지다. 액셀을 밟을 때와 엔진을 식힐 때를 아는 영리한 영화는 권력을 잡기위한 이들이 한 발, 한 발 내딛을 때마다 전환되는 국면을 한 컷의 낭비 없이 몰아간다. 누구 하나 만만하지 않은 등장인물들의 '신의 한 수'들이 일으키는 화학반응은 허를 찌르고, 극을 흔들면서 탄탄한 시나리오 위에서 지어진 탁월한 영화를 보는 기쁨을 선사한다

스크린샷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영화 목록

  • 판도라

    대한민국이 위험하다!역대 최대 규모의 강진에 이어 원자력 폭발 사고까지 …

  • 밀정

    1920년대 일제강점기.조선인 출신 일본경찰 이정출(송강호)은 무장독립운…

  • 너브

    대학 입학을 앞둔 소심한 성격의 '비'(엠마 로버츠 분)는 일탈을 결심하…

  • 어쌔신 크리드

    “원하는 게 뭡니까?”“당신의 과거. 그곳에서 보고 듣고 느끼는 것들은 …

Total 129
게시물 검색

Copyright © againtv.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본 사이트에 게재된 게시물은 인터넷 서핑을 통해 타사의 동영상 서비스에 대한 링크를 제공한 것이며 동영상을 직접 제작/호스팅하지 않습니다. 모든 동영상정보에 대한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으며 권리자의 요청이 있을 경우 관련게시물을 삭제함을 알려드립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